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서울국제여성영화제

주 메뉴

사이트맵
씨네 페미니즘 학교

2012 씨네 페미니즘 학교는 여성이 대중문화를 비판적이고 능동적으로 수용하고, 성숙한 문화시민으로 자각하여 문화복지 사회 구현의 주체가 되게 하기 위해 만들어진 강좌입니다.
서울시 여성발전기금사업으로 선정되어 진행되었으며, 총 24회의 강좌를 통해 많은 시민들과 만났습니다.

여성적 시선,
우리시대 영화 읽기

일시2012.6.19-7.17

장소신촌 아트레온 토즈

강의제목 강사
1강

그 여자의 욕망을 묻다

영화 <화차>, <은교>

남다은
2강

위생권력과 출구 없는 욕망

영화 <괴물>, <밀양>

고미숙
3강

신자유주의 문화 논리와 여성 정체성

영화 <미녀는 괴로워>, <써니>

권은선
4강

여성영화, 질문 던지기

영화 <잔느 달망>

김선아
5강

첫사랑의 집, 과연 거기 있었을까

영화 <건축학개론>

임옥희
특강

영화 <공유하는 사랑>

권은선

여성괴물, 공포영화로 살펴보는 이 시대의 여성혐오

일시2012. 7. 4 - 8. 1

장소신촌 아트레온 토즈

강의제목 강사
1강

무엇이 괴물이 되는가?

정신분석 비평을 통해 보는 공포영화

손희정
2강

여성혐오와 여성괴물

줄리아 크리스테바의 비체

3강

거세하는 여성, 팜므 카스트리스

프로이트의 '꼬마 한스'에 대한 제고

4강

처녀귀신의 곡소리엔 사연이 있다

한국 공포영화의 여성재현

5강

여성을 괴물로 보는 사회

대한민국의 여성혐오를 진단하다

특강

영화 <베이비 포뮬라>

영화와 성정치학

일시2012. 8. 6 - 9. 3

장소신촌 아트레온 토즈

강의제목 강사
1강

이성애 규범성에 대항하여

여성영화와 퀴어영화

김일란
2강

젠더 비틀어보기

젠더 트러블과 수행적 실천으로서의 영화 제작과 관람

3강

퀴어 가시성과 혐오

4강

퀴어 내러티브

정체성의 서사화와 미디어

5강

퀴어와 가족, 혹은 가족 구성원을 둘러싼 담론과 서사들

특강

영화 <탑 트윈스>

지현

씨네 페미니즘 미학,
서구 씨네 페미니스트

일시2012. 8. 7 ~ 9. 4

장소신촌 아트레온 토즈

강의제목 강사
1강

씨네 페미니즘 미학의 이론과 지도

책 <시각적 쾌락과 내러티브 영화>, 로라 멀비
<대항영화로서의 여성영화>, 클레어 존스톤

심혜경
2강

여성의 눈으로 영화 읽기

영화 <레베카> 알프레드 히치콕, 1940
<수잔을 찾아서> 수잔 새이들먼, 1985

3강

씨네 페미니스트의 대안 미학 1

영화 <오후의 그물> 마야 데런, 1943
<불꽃 속에 태어나서> 리치 보르덴, 1983

4강

씨네 페미니스트의 대안 미학 2

영화 <5시부터 7시까지의 클레오> 아녜스 바르다, 1962
<잔느 딜망> 샹탈 애커만, 1975

5강

씨네 페미니스트의 대한 미학 3

영화 <올란도> 샐리 포터, 1993
<안토니아스 라인> 마를린 고리스. 1995

특강

영화 <!여성 예술 혁명>

정은영
gogo 시네마

2012 gogo시네마는 여성가족부의 지원을 받아, 지역 곳곳에 우수한 여성영화 콘텐츠를 제공하여 양성평등 의식을 확산하고자 하였습니다. 전국 문화소외지역을 구석구석 찾아가 지역간 문화 격차 해소 및 지역 단체 네트워크 발전, 확대 등 지역 성평등 문화 조성에 힘썼습니다.

강진 gogo시네마

일시 장소 상영영화 강사
10월 13일 강진아트홀

<소중한사람>

오한숙희,
한숙자

거창 gogo시네마

일시 장소 상영영화 강사
10월 16일 거창문화원

<주시> <랜드 레이디> <쿵푸 할머니> <독신녀들> <간지들의 하루>

이숙경,
윤경순,
권김현영

평창 gogo시네마

일시 장소 상영영화 강사
10월 17일 평창문화예술회관

<할머니와 란제리> <날아라 펭귄>

윤경순

진주 gogo시네마

일시 장소 상영영화 강사
10월 18일 진주MBC 및 진주시민미디어센터

<밍크코트>
<할머니와 란제리>

신아가,
손희정

봉화 gogo시네마

일시 장소 상영영화 강사
10월 19일 비나리마을학교

<할머니와 란제리>

권은선

해남 gogo시네마

일시 장소 상영영화 강사
10월 25일 해남문화원

<할머니와 란제리>

권은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