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서울국제여성영화제

주 메뉴

사이트맵

역대영화제

16회 영화제(2014)



작은 집The Little House

야마다 요지

  • 일본
  • 2013
  • 136min
  • 전체
  • HD
  • color
  • 드라마

마츠 다카코 쿠로키 하루 츠마부키 사토시 태평양전쟁 베를린 영화제 여우주연상 회한

2014 베를린영화제


 

시놉시스

타키는 도쿄의 교외에 위치한 작은 붉은 지붕 집에서 하녀로 일한다. 세월이 지나 노인이 된 타키는 작은 집에서의 기억을 회상하며 당시의 이야기를 적는다. 아름다운 사모님 도키코와 그녀의 남편, 그리고 사랑스러운 아들의 평화로운 가정 생활, 거기에 감춰진 사모님의 안타까운 사랑. 타키가 죽고 난 후 그녀의 친척 청년 다케시는 그녀의 유품을 정리하다가 봉인된 편지가 들어있는 봉투를 발견한다. 이로써 60년 동안 철저히 감춰진, 붉은 지붕 아래서 일어난 은밀한 비밀이 밝혀지는데...


 

프로그램 노트

멜로드라마의 여주인공으로 잘 알려진 마츠 다카코와 장르를 넘나들며 청춘의 아이콘이 된 츠마부키 사토시가 출연한 <작은 집>에서
 제64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주연상을 받은 것은 제2차 세계대전 당시를 돌아보는 오늘의 젊은이 모습 그대로인 츠마부키 사토시도, 그
 시대에 안타까운 불륜에 애태우던 귀부인의 모습을 재현한 마츠 다카코도 아니고, 평생 하녀로 살아온 자신의 이야기를 남기며 회한에 가득 찬 눈물을 흘리는 노배우 바이쇼 치에코도 아니다. 바이쇼 치에코가 연기한 배역의 젊은 날, 시골 출신 하녀로 늘 고개 숙이고
 조용조용 움직이던 구로키 하루가 그 주인공이다.

 <작은 집>은 그림책 속 삽화 그대로 지은 듯한 서양식 집에 사는 장난감 회사 사장 가족과 하녀가 전쟁을 앞두고 겪는 일상을 씨줄로,
 그 일상에 비집고 들어온 안타까운 사랑을 날줄로 엮는다. 그렇게 엮인 시대는 전쟁으로 어긋나 한 폭의 그림이 되지 못하고, 사람도 사랑도 묻어버렸다. 묻어도, 묻어도, 감춰지지 않는 것이 진실이고, 돌이켜도, 돌이켜도, 되살릴 수 없는 것이 사람이요, 사랑이다.
 제143회 나오키상을 수상한 나카지마 교코의 소설이 원작인 이 영화는 고백 속에 비밀을 묻어두듯 원작 이야기 속에 버지니아 리 버튼
 의 그림책 『작은 집 이야기』를 담아두었다. 세상이 아무리 변해도 무너지지 않고 남아있는 바로 그 작은 집. [이안]

Director

  • 야마다 요지YAMADA Yoji

    1931년 오사카 출생. 첫 장편 (1961)으로 데뷔한 이래 여러 해 동안 수 많은 걸작을 탄생시켰다. 영화 (2002), (2004), (2006)은 야마다 요지 감독의 대표적인 사무라이 3부작이다. 최근 (2013)이 제63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공개되었다.

Credit

  • ProducerFUKASAWA Hiroshi, SAITO Hiroyuki
  • Cast MATSU Takako, KUROKI Haru, BAISHO Chieko
  • Screenwriter YAMADA Yoji, HIRAMATSU Emiko
  • Cinematography CHIKAMORI Masashi
  • Art director DEGAWA Mitsuo, SUE Daisuke
  • Editor ISHII Iwao
  • Music HISAISHI Joe
  • Sound KISHIDA Kazumi

PRODUCTION COMPANY

Shochiku Co., Ltd Tel 81 3 5550 1623 E-mail ibd@shochiku.co.jp

WORLD SALES

Shochiku Co., Ltd Tel 81 3 5550 1623 E-mail kiwamu-sato@shochiku.co.j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