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서울국제여성영화제

주 메뉴

사이트맵

역대영화제

9회 영화제(2007)



멋진 그녀들She Is

주현숙

  • 한국
  • 2007
  • 62min
  • 기타 +
  • DV6mmdigital
  • color
  • 다큐멘터리

이주 노동자들에 관한 다큐멘터리를 꾸준히 만들어 온 주현숙 감독이 이번엔 또 다른 이주민인 국제결혼 이주여성들에 관한 작품을 만들었다. 그들의 인권은 고려하지 않은 채 마치 컨베이어 벨트 위의 상품처럼 이주 여성들을 다루는 대중매체와 한국인들이 갖고 있는 편견을 깨기 위해서 또 그녀들의 목소리를 직접 듣기 위해서. 19 살의 나이에 62 세의 한국 남성과 결혼해 상습적 구타와 강제 유산을 당한 후 이혼 소송을 벌이고 있는 베트남 출신 띠엔, 십 년간 한국에 살면서 세 아이를 키우고 있는 필리핀 출신 멜로디, 한국에 도착한 첫날부터 새로운 환경과 생활에 적응하고자 혼자 지도를 들고 길을 나선 필리핀 출신 멜린다. 하나같이 고되고 힘든 상황을 겪고 있는 이들이지만 촬영이 계속되면서 오히려 감독이 그녀들에게서 인생 사는 법을 배우고 다큐멘터리를 계속 만들어 나갈 힘을 얻게 된다. 예기치 못했던 임신이 혹여 작품에 지장을 줄까 걱정하던 감독은 그녀들에게 생명의 소중함을 배우고, 밝고 건강하게 아이들을 키운 멜로디 씨를 훌륭한 선배 엄마로 받아 들이고, 같은 시기에 임신한 멜린다 씨는 친구가 되어 감독이 출산 전에 작업을 마칠 수 있도록 힘을 북돋아 준다. 사회적인 문제의식에서 시작된 다큐가 어느새 감독의 사적인 생활에 영향을 미치게 되었고, 감독은 어려운 상황에 용감히 맞서며 독립적으로 살아가는 멋진 그녀들과 결혼, 임신, 출산을 매개로 소중한 자매 애를 맺게 된다. (최선희)

Director

  • 주현숙JOO Hyun-Sook

    1994년 독립영화협회 16m 워크샵을 수료했다. 사내부부 여성노동자 해고를 다룬 (2002), 이주노동자 프로젝트 (2003), (2004), (2005) 등을 연출했다. 다큐멘터리 작업 이외에도 미디어로부터 소외된 사람들이 직접 미디어 제작 주체로 활동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 ‘이주노동자 미디어 교실’에 강사로 참여하고 이주 노동자 인터뷰 프로젝트 의 총 연출을 맡고 있는 등, 이주노동운동에 있어서 미디어 액티비스트로서의 활동에 전념하고 있다.

Credit

  • ProducerJOO Hyun-sook 주현숙
  • Screenwriter JOO Hyun-sook 주현숙
  • Cinematography JOO Hyun-sook 주현숙, Jimin 지민
  • Editor JOO Hyun-sook 주현숙
  • Music OHKIM Younseong 오김윤성
  • Sound PHYO Yong-soo 표용수

PRODUCTION COMPANY

Daelimdong Factory 391-584, Daebang-dong, Dongjak-gu, Seoul 156-810, Korea Tel 82 19 204 2551 Email schua0311@hanmail.net

WORLD SALES

Daelimdong Factory 391-584, Daebang-dong, Dongjak-gu, Seoul 156-810, Korea Tel 82 19 204 2551 Email schua031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