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역대영화제

2회 영화제(1999)

아시아 단편경선

‘단편영화 및 비디오 경선’ 부문은 제1회 때는 33 편, 제2회 때는 두 배 이상 늘어난 68편이 출품됨으로써 이미 미래 여성영 화인들의 등용문이자 축제의 장으로 자리잡은 바 있다. 더구나 이번 제3회 부터는 아시아 지역으로까지 영역을 확대하여 한국에서 129편이, 대만, 이 스라엘, 이란, 홍콩, 인도, 일본 등의 아시아 지역에서 31편이 접수되었 다. 회를 거듭할수록 비약적으로 증가하는 출품작의 숫자뿐만 아니라, 점 점 수준이 높아지고 풍부해지는 작품들의 표현 양식과 매체 실험의 범위는 여성들의 영화 창작의 열기와 에너지가 얼마나 뜨겁고 드높은지를 확인시 켜 주고 있다.
최우수상
  • <도형일기> / 감독 정재은(한국)

우수상
  • <고추말리기> / 감독 장희선(한국)

  • <있다/없다> / 감독 이경희(한국)

관객상
  • <고추말리기> / 감독 장희선(한국)

예선 심사위원
  • 변재란
  • 김소영
본선 심사위원
  • 주진숙
  • 심재명
  • 이현승
  • 홍형숙
  • 오기민